공지사항
HOME > 커뮤니티 > 공지사항

[보도기사] [2006년 5월호] eWEEK코리아

 글쓴이 : 관리자
작성일 : 06-06-08 19:02    조회 : 6,541  

기사제목 : 서버관리자 실무 고민 해결한 "맞춤형리눅스"

eWEEKKOREA 강은성기자 esther@bnimedia.com

 

"에스유리눅스(SULINUX)"

바이러스캘린더를 책상옆에 두고 있을 정도로 운영체제 자체의 취약점을 파고드는 보안공격에 시달렸던 관리자라면 보안공격 걱정이 한층적은 리눅스로의 마이그레이션을 고려해보기도 한다.

하지만 보안 고민을 피해 리눅스를 도입한 관리자들은 기존 운영체제의 그래픽 인터페이스나 편리한 관리모듈들 없이 복잡한 텍스트명령어를 일일이 숙지해야한다는 부담감 때문에 관리에 어려움을 겪기도 한다.

시스템을 관리하면서 항상 어려운 숙제로 떠안겨지는 보안과 관리 용이성 확보를 위해 고민해 본 관리자라면 최근 새롭게 출시된 리눅스운영체제 에스유리눅스(SULINUX)를 권한다.

유닉스 관리자는 리눅스로 전환하기 쉬워도 윈도우관리자는 전환하기 어렵다는 통념을 깨고 에스유리눅스는 국내시스템관리자들 입맛에 꼭 맞는 관리용이성과 강화된 보안수준을 제공하고 있다.

그 벼결은 에스유리눅스가 커뮤니티를 기반으로 개발된 제품이기 때문.

본래 리눅스 운영체제는 커뮤니티를 통해 발전하는 것이 맞지만 외산리눅스와도 또 다르게 에스유리눅스는 국내 리눅스 커뮤니티인 수퍼유저코리아를 통해 개발됐고, 수년간 국내 시스템관리자들이 실제로 사용해오던 것을 패키징해 이번에 출시했기에 국내 관리자들의 고민에 맞춤형 해답을 제시하고 있다.

"백도어" 공격에도 안심

시스템관리자들이 가장 골머리를 앓고 있는 보안문제의 경우 흔히 "백도어"라는 타입의 공격을 꼽을 수 있는데, 이 경우 관리자는 공격자체를 인지하기 어렵고 해커는 침입기록이 남지않아 향후 악의적인 바이러스 공격이나 데이터유출을 감행할 수 있어 관리자들이 항상 주의를 기울이는 부분이기도 하다.

백도어 공격을 당하면 해커가 툴을 설치해 리눅스운영체제의 ls명령어나 ps명령어등을 변형시켜 해킹하기 용이한 상태로 시스템환경을 바꿔버리는데, 에스유리눅스는 이처럼 관리자가 인지하지 못하는 사이 바뀌기 쉬운 명령어들을 조합, 새롭게 교체함으로써 해킹에 대한 대비를 철저히 했다.

수퍼유저코리아의 박성수 사장은 "서버관리자들을 대상으로 해킹을 당한 경험이 있거나 취약한 부분들을 조사했더니 백도어 공격에 취약한 명령어가 360개나 됐다.  에스유리눅스에서는 이 명령어들을 모두 새로운 명령어로 교체해 해킹에 대비했다"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서버문제점이 발견될 경우 자동으로 관리자에게 전자우편을 발송해 장애사실을 인지시키는 한편 호스팅서버의 계정설정이나 DNS서버의 이름설정등 다양한 시스템관리 명령어들을 한줄의 명령어로 수행할 수 있게끔 "su_"로 시작하는 자체 개발 명령어도 삽입해 관리용이성을 높였다.

무엇보다 리눅스를 적용하는 서버의 90%이상이 아직은 웹서버 용도임을 감안할 때 아파치, PHP, MYSQL과 같은 오픈소스 애플리케이션의 APM을 설치하는 환경이 GUI가 아닌 텍스트기반 인터페이스임을 감안, "메뉴화"를 통해 관리자가 일일이 명령어를 입력하지 않아도 메뉴창을 띄워 여기서 클릭으로 명령을 선택해 애플리케이션의 설치 및 관리가 가능하도록 했다.

기술지원은 온라인으로만 이뤄지며 연간 5만5천원이라는 저렴한 비용만 지불하면 수퍼유저코리아의 기술지원을 받을 수 있다.

이같은 에스유리눅스는 용량도 작고 가볍다. 특히 메모리에서 커널이 차지하는용량이 현재시중에 나와 있는 기업용 리눅스 제품중 가장 적기 때문에 메모리 작업공간이 넉넉하고, 이에따라 시스템 퍼포먼스도 높아진다.

때문에 주로 IDC에 서버를 두고 운영하는 로우엔드 웹서버관리자들에게 적합하다. 특히 서버호스팅을 주로하는 웹에이전시나 서버호스팅사업자들, 개인 쇼핑몰 운영자, 중소기업의 웹서버 운영에 고급 리눅스관리자가 아니라 하더라도 저렴한 비용으로 보안 수준과 관리 용이성을 동시에 확보할 수 있기 때문에 추천할만하다.

성공적인 e-비즈니스를 위한 IT 전문 격주간지 eWEEK코리아 강은성기자 esther@bnimedia.com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09-09-10 18:33:32 포털보도자료20090910에서 복사 됨]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